login  join


커피 두 잔 2
시와  2014-02-05 19:24:49, hit : 1,300

밤 열시 반에 퇴근하는 친구네 집에서 만날 약속을 잡고
커피를 내렸다
오늘 밤엔 잠이 안 와도 괜찮으니까 :)

멀리 강릉에 사는 또 다른 친구가 보내준 커피를 내렸다
냉동실에 넣어둔 지 꽤 되었는데
아직도 잘 부푼다 신기하네

그래서 맛 좋은 커피.



공짜는 없다
내게 어떤 일이 오든, 어떤 시간이 오든, 어떤 여유가 생기든
모두 공짜는 아니다

공짜라고 생각하고 허비하면 안된다

소중한 모든 것은, 사랑스런 모든 것은
스러져가기, 사라져가기 때문이다
계속해서 존재하는 것이 아니기 때문이다

그래서 오늘 하루
지금 이 시간까지 또 남은 몇 시간 동안
해낸, 할 수 있는 아주 작은 일에도 뿌듯해야지 생각한다

잘 지내보자 시간아




*
겨우내 거의 방 안에만 있었는데
오늘은 거실로 나와보았다
이제 여기서 곡 쓰고 연습해야지
이제 한발짝 나아간 기분임 ㅎ
입춘이 지나서인가!






comment
  list

561 어려운 것   시와 2014/03/27 1353
560 즐거운 이별   시와 2014/03/18 1369
559 책을 썼었다는 사실을   시와 2014/03/12 1354
558 정리   시와 2014/03/05 1353
557 이제야   시와 2014/03/04 1331
556 평일 오후 공연   시와 2014/03/02 1247
555 다시 한 번   시와 2014/02/27 1220
554 Ground control to major Tom...   시와 2014/02/25 1195
553 나를 흔든다   시와 2014/02/23 1238
552 따옴표   시와 2014/02/20 1178
551 15집   시와 2014/02/19 1226
550 녹음   시와 2014/02/12 1397
커피 두 잔 2   시와 2014/02/05 1300
548 커피 두 잔   시와 2014/01/23 1308
547 눈을 맞으며   시와 2014/01/20 1241

    list   prev   next   prev 10 [1].. 11 [12][13][14][15][16][17][18][19][20]..[48]   next 10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M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