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in  join


멀리돌아 다시 집
시와  2014-05-08 08:48:57, hit : 958

5월 2일부터 5월 7일까지

2일 원주
3일 대구
4일 포항
5일 포항
6일 광양 (여수, 순전)
7일 순천역에서 출발해 서울 도착

2, 3일의 공연 외의 시간에는 부모님, 할머니, 동생가족. 외가 친척을 만나고 돌아왔다
훨씬 긴 시간 집을 떠나 있었던 것 같은데
고작 5박 6일이라니!
그래서 어제 혼자 자는 잠자리가 낯설지가 않았나!

암튼
보통, 여행을 마치고 오면 집 안에 무언가 멈춘 듯한 공기가 채워져 있기 마련인데
이번엔 그렇지 않았다

집은 그대로였다
나도 그대로인가?
아니게찌... 흐음....






comment
  list

576 '벚꽃이 질 때까지'를 마무리하며   시와 2014/05/16 1119
575 시와를 소개하는 글   시와 2014/05/14 933
멀리돌아 다시 집   시와 2014/05/08 958
573 내 마음 속 벚꽃은 아직   시와 2014/05/02 976
572 '벚꽃이 질 때까지' 일곱째 날   시와 2014/04/25 1077
571 나의 전부   시와 2014/04/25 1074
570 '벚꽃이 질 때까지' 여섯째 날   시와 2014/04/25 946
569 '벚꽃이 질 때까지' 다섯째 날   시와 2014/04/25 1267
568 오늘 아침 이 글   시와 2014/04/22 970
567 '벚꽃이 질 때까지' 넷째 날   시와 2014/04/18 1650
566 '벚꽃이 질 때까지' 셋째 날   시와 2014/04/18 1083
565 '벚꽃이 질 때까지' 둘째 날   시와 2014/04/18 1235
564 '벚꽃이 질 때까지'를 시작했다   시와 2014/04/18 1320
563 그리고 어제 깨달은 것과 다짐   시와 2014/04/13 1250
562 이 기분은 뭘까 :^]   시와 2014/04/06 1880

    list   prev   next [1][2][3][4][5][6][7][8][9] 10 ..[48]   next 10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M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