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in  join


따뜻한 사월
김과장  2016-04-15 02:03:01, hit : 240

안녕하세요.수요일 공연 정말 고마웠습니다^^
여기 자주 들르면서도 저~엉 말 오랜만에 쓰는 글이네요.
받아온 '만남의 우연'음반을 이제야 듣고 있습니다.
무한반복으로 부르고 계십니다. 힘드실듯...
'겨울아침에' one take live 버젼이 따뜻하게 들려요.
기타치며 잠시 시선을 옮기는 것도 들리고
새소리가 새어드는 창밖풍경도 보이는듯 합니다.
가사를 하나 하나 따라가다 보니
노래속 아침은 봄이 오고있는 끝자락의 겨울일것 같아요.
앞으로 전 그렇게 그리며 듣게 될것 같습니다.^^

저에게 사월은 정말 잔인할만큼 고통스런 시간이었습니다.
몇해째 계속...
평생 기억하며 살아야할 아픈 일이 있는.
우울한 기억들과 화려한 꽃향기들이 마구 엉켜 아주 이상한
기분을 갖게되는.
그런데 그맘때쯤에 시와는 노래를 합니다.
기다리게 돼요.
노래를 들으며 잔인한 기억들도 꽃이되어 하늘을 봅니다.
앞으로도 그렇게 하면 될것 갈아요.
고맙습니다.^^
노래해 주셔서.

comment
  list

제 노래의 코드 악보를 원하는 분은! [1] 시와 2013/05/20 1572
로그인이 잘 안될 때/ id 와 password 찾기  시와 2013/03/01 452
시와 음반 구입 안내 [3] 시와 2010/02/22 3461
여기는 인사 나누는 곳. 찾아주셔서 감사합니다.  시와 2008/10/24 2331
1159 유튜브 채널 주소가...   김종석 2020/04/20 18
1158   감사합니다 :) [re] 유튜브 채널 주소가...   시와 2020/05/04 13
1157 고맙습니다   배주야 2020/02/11 23
1156   [re] 고맙습니다   시와 2020/02/13 20
1155 5월 17일 고흥 ???   망치 2019/04/23 6
1154   [re] 5월 17일 고흥 ???   시와 2019/05/16 3
1153   [re] 5월 17일 고흥 ???   시와 2019/04/25 4
1152 좋은 노래 들려주셔서 감사합니다.   계피 2019/01/07 3
1151 시와님께   유상희 2018/03/05 140
1150 언제 들어도 참 좋은 시와님 음악. 그리고 공연   은주 2017/10/28 7
1149 대구입니다   달팽이 식당 2017/10/19 145

    list   next 1 [2][3][4][5][6][7][8][9][10][11][12][13][14][15][16][17][18][19][20]..[78]   next 20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Mews